skip to Main Content
info@pandatranslation.com | 조달등록업체 | 여성기업 | 수출바우처수행기관 | 성실납세업체 | ISO인증
관광지

소주박물관: 꽃향기 그윽한 박물관

작성자
판다번역
작성일
2014-04-07 10:32
조회
1830

4.jpg


(사진설명: 아름다운 소주박물관)


중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박물관 9중 여섯번째인 소주(蘇州)박물관은 자스민 꽃향기 그윽한 아름다운 박물관이다. 소주의 고전 정원을 본따서 지은 박물관 건물부터 강남풍을 다분히 띠고 있다.

비내린 뒤 가벼운 물안개가 낀 날 이른 아침 소주의 옛 거리를 거닐면 졸정원(拙政園)의 분홍색 담장 이웃에 위치한 건물이 보일듯 말듯 아련하게 안겨온다.


(사진설명: 소주박물관 외관)

자세히 눈여겨 보면 검정기와가 아닌 짙은 회색빛의 화강암에 철근과 콘크리트, 유리가 어울린 건물이다. 아늑하고 다소곳한 그 건물이 바로 소주박물관이다.

박물관은 한 도시를 대표하는 명함이라 하겠다. 그런 의미에서 소주박물관은 열심히 단장한 아름다운 명합이다. 오늘날 박물관은 더는 단순하게 문화재나 소장품을 모아 전시하는 공간이 아니라 연구와 교육, 레저 등 다양한 기능을 한 몸에 모아 다양한 차원에서 역사와 문화, 생활의 아름다움을 펼쳐보이는 장소이다.


(사진설명: 소주박물관의 가든)

따라서 신축하는 박물관은 독특한 건축설계로 그 도시의 랜드마크로 부상하고 있다. 상해(上海)박물관은 하늘은 둥글고 땅은 모나다는 설계이념으로 지어졌고 수도박물관은 청동기를 건물의 구조물로 했다.

소주박물관은 가든식 박물관의 대표이고 따라서 소주박물관은 박물관이라기보다는 정원에 가깝다. 소주출신인 세계적인 건축대가가 설계한 소주박물관은 전통과 모던이 함께 하는 건물과 정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사진설명: 소주박물관 건물)

박물관의 주요 색상인 하얀 담장은 소주의 전통적 도시를 빛갈로 보여주고 잿빛의 화강암으로 잿빛의 작은 기와와 창틀을 대신함으로써 심플한 현대식 감각을 안겨준다.

기하학적으로 솟은 건물의 귀퉁이는 소주의 전통 건물 중 날아갈듯한 처마와 대들보로부터 변화한 것이다. 어젯날의 목조건물은 오늘날 유리지붕의 철근구조로 바뀌어 조화의 극치를 이룬다.


(사진설명: 소주 박물관 전시홀)

둥근 달문과 담너머가 보이는 창, 꼬불꼬불 뻗어간 구곡교(九曲橋), 금빛의 비단잉어가 헤어다니는 연못이 현대적 미감을 보유한 철근과 콘크리트, 유리와 어울려 비경이다.

30여개의 크고 작은 전시홀이 서로 연결되어 미궁을 방불케 하는데 그 전시홀을 오가면서 머리 숙여 문화재를 감상하다가 머리를 들면 창밖으로 푸른 대나무가 보여 마음까지 시원해진다.


(사진설명: 소주 박물관 내부)

거기에 벽에 걸린 폭포와 건물내부의 연못, 유리천정으로 쏟아져 내리는 햇빛과 그 햇빛에 어른거리는 그림자가 소주 박물관을 아름다운 영상으로 만든다.

모던한 현대식 건물과 강남풍이 어울어진 소주 박물관은 모던하면서도 전통을 읽지 않는 소주의 젊은 여성을 방불케 한다. 아릿다운 자태로 종종 걸음을 하다가 뒤를 돌아보는 여인의 모습에서 자스민의 꽃향기가 느껴지듯 하다.


(사진설명: 소주 박물관의 전시물 중 옥기)

사람들은 소주 박물관의 전시물을 보기도 전에 건물에 매료되어 소주의 분위기에 빠진다. 하지만 문화재는 역사의 견증자이므로 박물관에서 전시물을 빼놓을수 없다.

소주 박물관은 여것가지 주제로 선사시대의 마가병(馬家浜)문화와 양저(良渚)문화시기의 옥기, 춘추(春秋)때에 이르러 최고의 번성기를 누린 오(吳)나라의 옥기, 정교한 청동기, 명청(明淸)때의 놀이감 등을 전시하고 있다.


(사진설명: 소주 박물관의 전시물 중 도자기)

불교경전과 법기, 생활용품, 장신구 등은 소주의 유구한 역사와 찬란한 문화, 풍부한 민속을 보여준다. 그 중 가장 대표적인 문화재가 옥기와 청동기, 서예이다.

천여년전 오대(五代)때의 도자기 역시 국보급의 문화재이다. 은은하고 부드러운 쪽빛의 도자기는 상단이 하단에 비해 넓은 종지인데 외관을 연꽃처럼 만들어 우아한 모양을 가진다.


(사진설명: 소주 박물관 중 충왕부)

설명:

소주 박물관의 가치는 소장한 문화재 뿐만 아니라 건물 자체에도 있다. 따라서 소주 박물관에서는 전시 문화재를 보기에 앞서 건물부터 보면서 소주의 분위기를 느끼고 다시 문화재를 보면 더 좋은 관람이 될 수 있다.

태평천국(太平天國) 충왕부(忠王府)도 소주 박물관의 한 부분이다. 대표적인 소주 건물로 된 충왕부에서는 목각물과 채색의 그림이 명물이다. 충왕부의 가든이 바로 소주의 명정원 졸정원이다.


(사진설명: 소주 박물관 일각)

위치: 강소(江蘇, Jiangsu)성 소주(蘇州, Suzhou)시

교통: 다양한 교통편으로 소주에 이른 다음 도심 곳곳에서 시내버스를 이용해 쉽고 편리하게 도착이 가능하다.


출처: 중국국제방송국

Back To Top